구단소식 | 라이온즈 소식

삼성라이온즈의 최신 핫이슈! 라이온즈 소식을 통해 확인해 보세요.

라이온즈 소식

[22일 프리뷰] 삼성-NC, 미리보는 KS의 승자는

날짜 : 2015-09-22 오후 3:39:00


[22일 프리뷰] 삼성-NC, 미리보는 KS의 승자는



'미리보는 한국시리즈'.

1위 삼성과 2위 NC가 22일 한판 승부를 벌인다. 시즌 상대 전적은 삼성이 10승 5패로 우세를 보였다. 지난 1,2일 마산 2연전 모두 쓸어 담으며 절대 우위를 다시 한 번 증명했다. 당시 막강 화력을 앞세워 재크 스튜어트, 에릭 해커 등 NC의 외인 원투 펀치 모두 무너뜨렸다. 현재 2.5경기차. 이날 경기를 승리로 장식한다면 정규시즌 우승이 더욱 가까워진다.

선발 투수는 좌완 차우찬. 올 시즌 27차례 마운드에 올라 11승 6패를 거뒀다. 평균 자책점은 4.81. 이번달 3차례 선발 등판을 통해 2승 1패를 거뒀지만 평균 자책점이 5.50으로 조금 높다. NC만 만나면 펄펄 날았다. 3차례 등판 가운데 2승을 챙겼다. 평균 자책점은 4.74. NC 타자 가운데 이종욱(9타수 4안타), 지석훈(5타수 3안타), 에릭 테임즈(9타수 3안타)와의 대결에서 약세를 드러냈다. 이들을 어느 만큼 봉쇄하느냐가 관건이 될 전망.

이승엽과 구자욱이 빠졌지만 채태인, 야마이코 나바로, 박석민, 김상수 등 내야진의 방망이가 뜨겁다. 공수 양면에서 차우찬에게 큰 힘이 될 지 주목된다. 올 시즌 173개의 삼진을 기록한 차우찬은 이 부문 1위 앤디 밴헤켄(넥센)을 6개차로 추격 중이다. 이날 경기에서 전세를 뒤집을 수 있을까. 박한이는 15년 연속 세 자릿수 안타 달성에 2개만을 남겨 두고 있다.

NC는 사이드암 이재학을 선발 투수로 내세운다. 올 시즌 26경기에 등판해 9승 7패 평균 자책점 4.53을 기록 중이다. 삼성전에 두 차례 모습을 드러냈지만 승패없이 평균 자책점 4.15를 거뒀다.



목록

검색영역

퀵메뉴
  • 구단소식
  • 일정결과
  • 블루멤버십 안내
  • 쇼핑
  • 사자후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