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단소식 | 라이온즈 소식

삼성라이온즈의 최신 핫이슈! 라이온즈 소식을 통해 확인해 보세요.

라이온즈 소식

삼성, 2017년 연봉 계약 완료

날짜 : 2017-01-19 오후 4:33:00


삼성, 2017년 연봉 계약 완료


- 구자욱, 100% 오른 1억6000만원에 재계약
- 박해민 53.3%, 심창민 50%, 장필준 132.1% 인상


삼성 라이온즈(대표이사 김동환)가 19일 외야수 박해민을 끝으로 FA를 제외한 2017년 재계약 대상자 40명과의 연봉 계약을 마무리했다.

우선 지난 시즌 수많은 슈퍼 캐치와 도루를 선보이며 팬들에게 어필했던 외야수 박해민이 기존 연봉 1억5000만원에서 8000만원(53.3%) 오른 2억3000만원에 계약했다. 2년차 징크스를 몰랐던 구자욱은 기존 8000만원에서 8000만원(100%) 인상된 1억6000만원에 사인했다. 박해민과 구자욱은 올해 삼성 라이온즈 재계약 대상자 가운데 금액면에서 최대 인상폭을 기록했다.

지난해 사실상의 첫 시즌을 치른 투수 장필준은 기존 2800만원에서 3700만원이 오른 6500만원에 재계약했다. 장필준은 팀내 최고 인상률(132.1%)의 주인공이 됐다.

마무리투수로 활약한 사이드암 심창민은 지난해 연봉 1억4000만원에서 7000만원(50%) 인상된 2억1000만원에 사인했다. 안방마님 이지영도 5000만원(23.8%) 오른 2억6000만원에 재계약을 마쳤다.

이밖에 지난해 후반기 불펜의 맏형 역할을 해준 투수 권오준이 3500만원(50%) 오른 1억500만원에 계약했고, 1군 풀타임 첫해에 제몫을 톡톡히 해준 내야수 백상원이 4500만원(100%) 인상된 9000만원에 사인했다.



2017년 주요 선수 연봉재계약 결과
[단위: 천원]



삼성, 2017년 연봉 계약 완료



목록


퀵메뉴
  • 구단소식
  • 일정결과
  • 블루멤버십 안내
  • 쇼핑
  • 사자후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