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자후

삼성라이온즈와 함께 만들어가는 정보와 이야기가 있는 커뮤니티

2020 신인 1차자명 예상

작성자 박치범
차단하기 레이어
조회 : 4,370 | 추천 : 1 | 날짜 : 2019-02-05 오전 10:26:00 | 아이피 : 112.106.**.72

고등학교 선수들은 비시즌 기간 동안 많은 변화가 일어난다.
한 달 사이에 급격한 발전을 이루어내기도 하니 어쩌면 당연한 것일지도 모른다.
시즌도 시작하지 않은 시점에서 1차 지명에 대해 얘기를 하는 것이 너무 섣부른 것이라고 얘기할 수도 있겠지만,
사실 1차 지명까지는 5개월 정도 밖에 남지 않은데다가 시즌에 들어가기에 앞서 지금까지의 구도에 대해 정리해보자는 마음에서 이렇게 정리해보려고 한다.

NC 다이노스 후보군:
1. 용마고 우완 김태경
2. 용마고-단국대 우완 사이드암 강재민
3. 용마고 내야수 강태경
2학년임에도 작년 용마고의 에이스 역할을 한 강태경이 가장 치고 나온 상태.
그러나 즉시 전력감에 가까운 단국대의 사이드암 강재민 역시 1차 지명을 뒤흔들 변수다.
용마고의 내야수 강태경은 청룡기에서 신들린듯한 타격감으로 팀을 4강에 올려 놓았지만 지난 해 1차 지명자로 유격수 박수현을 낙점했기 때문에 지명될 가능성은 다소 떨어진다.


kt 위즈 후보군:
1. 유신고 우완 소형준 / 부천고 우완 홍원표
우열을 가리기 힘든 두 우완투수가 kt 위즈의 1차 지명 선택지로 보인다.
둘 모두 140km/h대 중반의 속구가 인상적인 투수로 권역 밖에서도 수준급 투수로 평가되고 있다.
kt가 특정 고교 선수를 선호하지 않는다는 가정 하에서 내년 시즌 초반에 보여주는 모습이 지명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롯데 자이언츠 후보군:
1. 경남고 우완 최준용
2. 경남고 내야수 이주형
3. 부산정보고 우완 남지민

190cm에 가까운 큰 키에서 구사하는 직구와 커브가 매력적인 최준용과 올해 내야수 최대어 평가를 받고 있는 이주형의 경합이다.
다만 최준용이 포지션 부분에서 이점을 가지고 있다.
부산정보고의 우완 남지민 역시 올해 인상적인 모습을 보였기 때문에 복병이 될 것으로 보인다.

●삼성 라이온즈 후보군:
1. 경북고 우완 황동재
2. 대구고 내야수 신준우
큰 이변이 없는 한 내년 경북고등학교의 에이스 역할을 할 황동재의 지명이 유력하다.

KIA 타이거즈 후보군:
1. 광주일고 우완 정해영(전 기아 정회열코치아들)
2. 동성고 좌완 오승윤
3. 광주일고 외야수 박시원

01년생 2학년 출신으로 안인산과 유이하게 청소년 국가대표팀에 선발된 정해영이 가장 앞서 나가는 모양새다.
올해 1차 지명자 김기훈을 보좌했던 좌완 오승윤과 5툴 외야수로의 성장이 기대되는 박시원이 뒤를 쫒는 상황이다.

한화 이글스 후보군:
1. 북일고 우완 신지후
2. 대전고 좌완 홍민기
3. 북일고 우완 사이드암 김양수
시속 150km/h대 초반까지 기록했다는 우완 정통파 신지후,
1학년 때 이미 144km/h의 직구를 선보이며 좌완 최대어로 떠오른 홍민기,
그리고 140km/h대 초반의 속구를 자랑하며 한화에 부족한 사이드암 유형인 김양수가 경합 중이다.
하지만 한화의 지명 추세와 스카우트팀 인사 이동을 고려해보면 북일고 출신 선수가 다시금 1차 지명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SK 와이번스 후보군:
1. 야탑고 우완/외야수 안인산
2. 야탑고 좌완 오원석
3. 인천고 좌완 박시후
야수와 투수 모든 부분에서 최대어로 평가받고 있는 안인산이 사실상 SK 와이번스의 1차 지명자로 낙점이 된 상황이다.
게다가 1년 전 인천고의 좌완 투수 백승건을 1차로 지명했기 때문에 나머지 두 후보가 좌완 투수라는 것이 크게 작용하지 않을 전망이다.

LG 트윈스/키움 히어로즈/두산 베어스 후보군
1. 장충고 외야수 박주홍
2. 휘문고 우완 이민호
3. 서울고 우완/외야수 강민
4. 경기고 우완 이용헌
5. 성남고 좌완 이종민
6. 성남고 외야수 최해찬
고등학교 2학년이라고는 믿기지 않는 체격과 타격 능력.
안인산과 올해 야수 최대어를 다투고 있는 박주홍이 1차 지명 레이스를 리드하고 있다.
이민호, 강민, 이용헌은 모두 좋은 체격 조건에서 구사하는 속구가 장점이다.
이종민은 강민성과 유사한 스타일로 정구범의 1차 지명 대상 여부가 불분명한 상황에서 서울권 좌완 최대어로 떠올랐다.
최해찬은 장타자로 올 해 성남고등학교의 중심타선을 맡은 바 있다
그러나 원체 갑자기 브레이크아웃하는 선수가 많은 서울권이기에 가장 혼란스러운 판도가 예상된다.

추천하기 관리요청
목록 글쓰기

전체 110,782
사자후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공지 <KBO 경기장 안전가이드라인> 안내 관리자 2019-04-10 990 -
공지 2019 삼성 라이온즈 홈경기 단체관람 안내 관리자 2019-03-19 4,318 -
공지 언론사 제공 기사·사진 무단 게재, 주제와 벗어난 게시글 삭제 안내 관리자 2018-01-02 15,326 -
공지 사자후 및 게시판 이름 표출 관련 안내 관리자 2017-12-15 20,914 -
110782 포수 조커 김응민의 역활이중요해졌다.. 새글 . 2019-04-23 68 0
110781 맥과이어가 역시 투구폼 수정 했군요 새글 이정민 2019-04-23 95 0
110780 이번주도 용병 네번 만나네용 새글 재호 2019-04-23 82 0
110779 한수야!!! [1] 새글 65342206 2019-04-23 90 0
110778 쌩뚱맞지만 은퇴한 이연주 치어리더 보고싶네요ㅜㅠ [4] 새글 52029748 2019-04-22 185 0
110777 다음순번은 윤정빈.공민규도있다.. [1] 새글 . 2019-04-22 213 0
110776 사람이란게 외부자극이 없으면 안일하고 나태해지기마련이지 [4] 새글 굿맨 2019-04-22 190 0
110775 축구판은 살벌하네요 [1] 새글 김수환 2019-04-22 277 0
110774 복수혈전(SK) 새글 곽병식 2019-04-22 311 1
110773 김동엽 타순서 빼니까 얼마나 좋아! [1] 새글 박준범 2019-04-22 578 0
110772 한수야 제발 사퇴해다오 [2] 새글 신승우 2019-04-22 378 0
110771 이길수 있는 게임을 너무나도 많이 놓쳤습니다. [3] 새글 권세남 2019-04-22 580 0
110770 맥과이어 잠시보류.김한수 퇴단조치해야... 새글 신승우 2019-04-22 341 0
110769 강민호는 삼성와서 한층 발전한거내요 새글 김영헌 2019-04-22 427 0
110768 어제 경기 찬양 [1] 새글 김종학 2019-04-22 468 3
글쓰기
검색영역

퀵메뉴
  • 구단소식
  • 일정결과
  • 블루멤버십 안내
  • 쇼핑
  • 사자후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